[일요서울|수도권 강의석 기자] 광주시는 시민들이 자동차세 연세액을 미리 납부하면 10%의 공제혜택을 누릴 수 있는 '2017 자동차세 연납 신고·납부 제도'에 홍보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이번 자동차세 연납 제도의 납부기간은 오는 16일부터 31일까지이며, 공제혜택은 연세액의 10% 경감과 최초등록일로부터 3년이 경과된 승용자동차에 제공되는 경감혜택(매년 5%씩 최고 50%까지 경감)과 중복할인 된다.

연납이후 당해년도 내에 차량 소유권을 이전하거나 폐차할 경우 해당일 이후의 세액은 환급되며, 자동차세를 연납한 후 이사 등으로 주소를 옮길 경우 전입 자치단체에 직접 통보 처리돼 중복 부과되지 않는다.

연납을 희망하는 시민은 지방세포털서비스 위택스에서 신청 후 즉시 납부가능하며, 전국 모든 은행의 CD/ATM기기, 가상계좌 등을 이용해 납부 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광주시청 세정과로 문의하면 된다.

수도권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