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경주소방서(서장 안태현)는 긴급구조통제단 전용 차량을 지난 14일부터 배치·운용한다고 밝혔다.
긴급구조통제단 차량
긴급구조통제단은 화재, 구조 등 각종 대형 재난 현장에서 소방 조직의 일사불란한 지휘체계를 확립하고, 대응 계획 수립 및 응급의료소 운영 등을 위해 가동되는 조직이다.

긴급구조통제단에서 현재까지 운용하고 있던 화물차로는 통제단 운영에 필요한 장비를 한 번에 옮길 수 없어 지휘소 설치에 많은 시간이 소요된다는 지적에 따라 경주소방서에서는 현장 지휘텐트 등 최대 2톤의 장비를 적재할 수 있는 긴급구조통제단 전용 차량을 구입하여 운용하게 됐다.

안태현 경주소방서장은 “주기적인 긴급구조통제단 가동 불시 훈련을 실시하여 경주 관내에서 발생하는 대형 재난에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