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사)경북지체장애인협회 경주시지회는 17일 장애인체육관에서 지회 창립 27주년 기념식 및 지회장 취임식과 지체장애인 대보름맞이 화합한마당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지역 각 장애인단체장을 비롯하여 장애인 회원과 가족 및 자원봉사자, 후원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제12기 지회장으로 취임한 전찬익 회장은 “조직의 재정비와 정회원 배가운동, 내실 있는 경영을 통해 단합된 모습으로 기반을 재정비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지체장애인협회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나눔으로서 비장애인과 장애인 간 사랑의 열매를 키워갈 수 있도록 모두의 지혜를 모아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장애인체육관에서 지회 창립 27주년 기념식 및 지회장 취임식과 지체장애인 대보름맞이 화합한마당 행사를 가지고 있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새롭게 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손잡고 함께 가는 사회를 앞당기는 소중한 계기가 되길 바라며, 시에서도 장애인들의 활동을 적극 지원하고 복지 증진에 힘을 기울여 장애인이 행복한 복지도시 경주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