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통영 이도균 기자] 통영시 도천동 행정복지센터는 지난 23일 민·관합동 불법투기 쓰레기 야간단속을 실시했다.
이번 단속은 불법투기로 고통받는 주민들의 불편사항을 해소하고 불법투기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자 마련됐다.

이 날은 도천동 행정복지센터 직원과 행복홀씨 입양단체 회원 10여 명이 인평동 원룸촌을 중심으로 쓰레기 불법투기 단속을 실시했다.

또한 쓰레기 배출요령과 배출시간 홍보, 폐가전 무상수거 안내,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 등을 홍보했다.

이번 단속에 적발된 주민 대부분이 타지에서 온 젊은 대학생들로, 올바른 쓰레기 배출 방법을 숙지하지 못하고 있어 이에 대한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성명만 도천동장은 “추운 날씨에 고생해준 행복홀씨 단체와 직원들에게 감사드리며 깨끗한 길거리와 도로를 조성하여 보다 살기 좋은 도천동으로 거듭나겠다”고 전했다.

경남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