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해남군 고산 윤선도 유적지인 금쇄동에 노루귀 꽃
[일요서울ㅣ전남 조광태 기자] 전남 해남군 고산 윤선도 유적지인 금쇄동에 노뤼귀 꽃이 예전보다 일주일 정도 늦게 고개를 내밀었다.

전남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