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전북 고봉석 기자] 익산시와 전라북도는 8일 시청 상황실에서 정헌율 익산시장, 전해성 전라북도 투자유치과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에버샤인, ㈜연두, ㈜케이씨드론항공과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투자협약을 체결한 ㈜에버샤인은 익산 제3산단 1만㎡ 부지에 35억 원을 투자하고, ㈜연두는 익산 제4산단 4960㎡ 부지에 30억 원을 투자한다는 계획이다. 또 ㈜케이씨드론항공은 제3산단 1만9362㎡ 부지에 2021년까지 80여 억원을 투자할 예정으로 이들 3개 기업의 총 146억 원 투자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경우 170여개의 신규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

㈜에버샤인은 비닐하우스골조용 스틸프레임과 에어캡비닐, 자가발전용태양광시스템을 자체 생산할 계획이다.

파우치음료 전문생산 기업인 ㈜연두는 남양유업, 웅진식품 등 유수의 식품 회사들과의 OEM 협업을 통해 파우치음료 생산에 축적된 다양한 노하우를 확보한 신규창업 업체다.

㈜케이씨드론항공은 최근 영상 및 사진 촬영, 배달, 농약 살포, 레저 활등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는 드론(Drone) 부품 및 완제품을 생산할 예정이다.

익산시는 이들 입주기업의 사업이 원활히 추진되도록 제반 인·허가 등을 신속히 처리하는 한편 제품 홍보와 판로 개척 지원 등을 통해 업체의 조기정착을 유도할 방침이다.

정헌율 시장은 “유망한 창업아이템을 가진 기업의 익산시 투자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입주기업이 안정적으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북 고봉석 기자  ilyo@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