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산청 양우석 기자] 17일 오후 경남 산청군 단성면 사월리 산 75번지 일원에서 제72회 식목일 나무심기 행사가 열린 가운데 허기도 산청군수와 정승화 군의회의장, 김학열 산청군산림조합장을 비롯한 참가자들이 편백나무를 심고 있다.
이날 나무심기 행사에는 지역 기관 및 사회단체 등 200여명이 참가해 편백나무 1000본을 식재했다.

산청군 관계자는 “지구 온난화 현상으로 우리가 익히 알고 있는 4월 5일은 나무를 심기에 너무 더워졌다”며 “우리군은 자체적으로 나무심기 적기인 이맘때를 식목일로 정해 매년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경남 양우석 기자  yangwosuk@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