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산청 양우석 기자] 경남 산청군자원봉사협의회가 20일 ‘정(情)담은 고추장 나눔 행사’를 가졌다.
산청군자원봉사협의회 회원 20여명은 직접 담근 고추장 200kg(세대 당 1kg)을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 나눴다.

회원들은 각 읍면에서 선정한 독거노인, 부자세대, 소년소녀가장 등 지역 소외계층 200세대에 고추장을 전달했다.

이숙이 회장은 “자원봉사자들의 정이 듬뿍 담긴 고추장이 우리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나눔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산청군자원봉사협의회는 매년 명절음식 나누기, 김장김치 나누기 등 다양한 자원봉사 활동을 펼치며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경남 양우석 기자  yangwosuk@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