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전남 조광태 기자] 전남 함평군(군수 안병호)은 20일부터 자동차관리사업의 건전한 시장질서 확립을 위해 이달 말까지 자동차 정비업체, 매매업체 등을 정기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함평군에 따르면 이번 정기점검은 금지행위 위반여부, 관리의무 이행여부, 정비·매매·해체 이력관리 등을 집중 점검한다고 밝혔다.

한편 군 관계자는 “점검 결과 법규위반 사항은 행정처분을 실시하고 무등록 관리사업체는 형사고발하는 등 강력하게 대처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전남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