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포항 이성열 기자] 포항시는 지난 20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포항시·포항시의회·희창물산(주)간 ‘포항시 농·수특산물 수출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포항시·포항시의회·희창물산(주)가 미국과 캐나다 등지로 우수 농·수특산품 시장 수출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이번 협약은 포항시와 포항시의회, HC그룹의 희창물산(주)가 포항시 우수농·수특산물 수출확대를 위해 상호 적극 협력하기 위한 것으로, 이강덕 포항시장, 문명호 시의회 의장, 권중천 희창물산(주) 회장을 비롯해 지역의 농·수산업 관련 단체장 및 제조가공업체 대표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MOU체결은 미국과 캐나다 등 신규 수출시장 개척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추진해온 해외 마케팅 활동의 결과로, 포항시는 지난해 말 희창물산(주)에 미국 내 H-마트 입점과 수출가능성을 타진하고 업체를 방문해 간담회를 진행하는 등 판로 개척을 위해 노력했다.

그 결과 쌀, 된장, 조청, 조미오징어, 소금 등 우리지역 생산·가공제품 30여종을 수출하게 됐으며, 국내·외 판매 등 시장정보를 공유하고 해외홍보, 신규 수출시장 개척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지역의 우수 농·수특산품의 수출확대로 농가소득을 향상시키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노력할 것”이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수출실적이 확대되어 부자농촌 실현에서 나아가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포항시가 농·수특산물 수출을 가장 많이 한 나라는 전체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캐나다였으며, 이번 MOU를 통해 미국시장이 포항시 우수 농·수특산물 수출을 위한 새로운 시장으로 급부상할 것으로 기대된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