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통영 이도균 기자] 경남 통영시 자원봉사협의회는 지난 18일 시청 강당에서 가족 및 청소년봉사단 40명이 참여해 "2017 통영시 가족․청소년봉사단 발대식"을 개최했다.
가족봉사단은 매월 1회 노인복지시설 프로그램 봉사활동을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할 예정이며 청소년봉사단은 자생원팀(장애인복지시설), 만월노인요양원팀(노인복지시설), 자율프로그램팀(창의적 봉사활동)으로 나누어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통영시자원봉사협의회장은 "가족·청소년봉사단의 활동이 통영지역의 자원봉사 문화 확산에 큰 귀감이 되리라 생각한다며 아무런 사고 없이 건강하고 즐겁게 자원봉사 활동을 마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청소년 봉사단 천모(17ㆍ통영여고)양은 "장애인들과 함께하는 놀이 봉사를 통해 장애인에 대하여 좀 더 알아가는 성숙한 청소년이 되어보겠다"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통영시 가족·청소년봉사단은 통영시봉사단의 얼굴로서 2017년 4월부터 11월까지 월 1회 정기적인 봉사활동을 펼친다.

경남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