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공업단지 골목길 불법노상적치물 등 철거
[일요서울 | 안산 김용환 기자] 안산시 상록구(구청장 문종화)는 지난 16일 구청직원 약 40여명과 집게차를 동원해 사2동 준공업단지 골목길 노상적치물에 대한 대대적인 정비작업을 실시했다.

준공업단지와 인근 주택가에는 수리를 위해 장시간 방치된 차량, 무단투기물, 주차면 확보를 위해 불법 설치된 구조물 등이 혼재돼 있어 차량은 물론 보행자 통행을 어렵게 할 뿐만 아니라 거리미관을 저해시키는 주요 원인으로 꼽혔다.

문종화 상록구청장은 “골목에 방치된 적치물은 준공업단지와 인근 주택주민의 출퇴근길을 어렵게 하고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었다”며 “준공업단지 입주업체와 협력을 통한 의식개선으로 적치물 발생을 최소화하고 지속적인 정비작업을 통해 안전한 보행, 편리한 교통통행권을 유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 서부 김용환 기자  news7004@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