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안4동은 17일 동 누리복지협의체 함께 취약가정에 대한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실시했다
[일요서울 | 광명 김용환 기자] 광명시 하안4동(동장 조봉자)은 지난 17일 동 누리복지협의체(위원장 안명숙)와 함께 취약가정에 대한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실시했다. 이 사업에는 하안3동 사례관리팀, 좋은이웃들, 드림하우스봉사단이 참여해 힘을 모았다.

대상가정은 장애 및 정신질환을 겪고 있는 사례관리 가정으로 비위생적인 주거환경에 놓여 있었다. 앞서 하안4동은 꾸준히 가정을 방문하고 대상자와의 소통을 시도했으나 대상자의 경계와 거부로 인하여 취약한 주거환경 개선에 다소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따라 하안4동은 집중사례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하안3동 사례관리팀과 연계해 대상자와 접촉을 시도하고 진심을 담은 설득을 통하여 마침내 해당 가정의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본격적으로 실시할 수 있게 됐다.

좋은 이웃들, 드림하우스봉사단의 도움을 받아 진행된 이번 주거환경 개선 사업은 집안에 오랫동안 사용하지 않고 방치됐던 가구 등을 철거하고 빈틈없이 방역작업을 실시해 가정 내 위생 상태를 개선했다. 또 이러한 쾌적한 환경이 지속될 수 있도록 대상자에게 내 환기 및 가구 정돈을 안내했다.

주거환경 개선사업 대상자인 조모씨는 “하안4동과 여러 단체들이 힘을 모아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해주어 새로운 삶에 대한 희망을 갖게 되었다”며 “소외 가정에 대해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도움을 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전했다.

하안4동 누리복지협의체 안명숙 위원장은 “하안4동과 누리복지협의체 주관으로 시작된 이 사업은 초반에는 다소 어려움이 있었으나 여러 단체들의도움으로 무사히 마무리 지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이웃을 돕는 일에 주저하지 않고 앞장서는 하안4동 누리복지협의체가 되겠다”고 말했다.

조봉자 하안4동장은 “꾸준한 소통 시도와 진심을 담은 설득을 통해 이번 주거환경개선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함께 해주신 여러 단체들에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기 서부 김용환 기자  news7004@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