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대전 박재동 기자] '푸른숲, 그 사랑의 시작은 산불예방 입니다'
대전 중구의회는 봄철 지속적인 가뭄으로 산불발생 위험이 고조됨에 따라 의원 및 사무국직원 30여 명이 함께 참여하는 산불캠페인을 펼칠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이날 펼쳐질 산불캠페인은 등산객이 많은 26일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보문산 야외음악당, 한밭도서관 뒤편 교통광장 등 2곳에서 동시 진행된다.

행사는 산불예방 홍보물 배부, 홍보용 플랜카드 설치, 개회, 중구의회 의장 인사에 이어 참석자 전원이 산불예방 캠페인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대전 박재동 기자  pd1025@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