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대구SOS어린이마을 (출처 : 대구시)
[일요서울 | 대구 김대근 기자] 대구시는 올해 동구 갓바위치매센터 등 4개소에 녹색 나눔숲 조성한다고 전했다.

올해는 갓바위치매센터(동구), 복음양로원(북구), SOS아동보호센터(수성구), 늘푸른실버타운(달성군)에 복지시설 나눔숲을 조성하여 인근 주민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 사업은 2017년 녹색자금 공모사업에 응모하여 선정되었으며 산림복지진흥원으로부터 기금을 지원받아 추진한다.

녹색자금 지원사업은 사회적, 경제적 취약계층이 거주하고 이용하는 사회복지시설에 나눔 숲을 조성하는 것으로 나눔 숲을 통해 삶의 질 제고 및 정서안정, 심신치유 등 녹색복지 실현을 목적으로 하는 것이다.

대구시는 산림복지진흥원으로부터 2007년부터 현재까지 75억원을 지원받아 50개소에 사회적 약자층을 위한 녹색 나눔숲을 조성해오고 있다.

한편 현재 녹색 나눔 숲은 전문가 자문을 얻어 설계를 완료하고 시공에 들어갔으며 6월말까지 모든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대구시는 "앞으로도 소외계층을 위한 녹색자금 지원사업이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대구 김대근 기자  tiptipnew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