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 대구 작은 결혼식 블로그
[일요서울 | 대구 김대근 기자] 대구시가 작지만 특별하고 뜻 깊은 결혼식을 올리는 올해 첫 주인공을 지원한다.

대구시가 지원하는 올해 첫 작은 결혼식의 주인공은 5월 14일 오후 1시 하중도 청보리밭에서 결혼식을 진행했으며, 이번 작은 결혼식을 위해 시설안전관리사업소의 협조를 받아 예식장소를 지원하고 꽃길, 하객의자, 음향 장비등의 설치를 지원했다.

대구시 작은 결혼식 지원은 결혼식의 허례허식을 없애고 합리적인 결혼문화 정착을 통해 본래 결혼식의 의미와 가치를 되찾을 수 있도록 하는 것으로, 그동안 작은 결혼식을 희망하는 예비부부들을 대상으로 예식 신청자를 모집했으며 이번에 선정된 예비부부가 올해 첫 작은 결혼식을 올리는 것이다.

기존에 진행되는 결혼식 대부분은 비용부담은 큰건 물론, 형식적으로 진행하는 경우가 많기때문에 대부분 시간에 쫒기든 서둘러 끝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작은 결혼식의 경우에는 비용부담이 줄어든 것은 물론, 진정으로 축하해줄 하객들을 모시고 시간에 쫒기지않고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결혼식으로 진행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한편 대구시는 작년부터 운영하고 있는 대구 작은 결혼식 블로그를 통해 예비부부들에게 실질적으로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올해는 블로그와 연계해 페이스북을 활용해 작은 결혼식 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 중에 있다.

또한, 앞으로 작은 결혼식은 5월 13일부터 이틀간 운영되는 부모교육정보마당 및 6월 30일부터 이틀간 열리는 여성UP엑스포에서 작은 결혼식 홍보 부스를 운영하며 홍보하는건 물론, 하반기에는 작은 결혼식 미니박람회를 개최해 적극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대구 김대근 기자  tiptipnews@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