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인천 이석규 기자] 인천광역시는 15일 인천시, 군·구, 공사·공단 등 공공기관 구성원을 대상으로 종교중립을 통해 공정하게 직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2017년 공직자 종교차별 예방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시청 대회의실에서 10시부터 한 시간 동안 실시된 이번 종교차별 예방교육은 동대학교 종교학과 오지섭 교수(서강대학교 종교연구소 책임연구원)의 강의로 진행됐으며, 약 40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참석들은 문체부에서 운영 중인 공직자의 종교차별 신고센터 운영현황과 주요 신고 사례를 통해 종교차별 금지 및 예방을 위한 정부의 법적, 제도적 개선정책 등에 대해서도 소개를 받았다.

인천시는 종교간 차별 없는 공공서비스 제공을 위한 종교차별 예방업무편람, 매뉴얼, 사례집 등을 배포하여 종교중립 행정수행의 공감대를 확대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종교차별 예방교육을 계기로 공공기관 구성원들이 종교차별에 대한 인식을 정립하고 의도적이지 않은 종교차별 표출을 방지하는 등 공정한 업무처리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인천 이석규 기자  icsundayseoul@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