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합천 양우석 기자] 농촌지도자 합천군연합회(회장 공윤덕)에서는 지난 16일 황매산에서 군연합회 회원 40여명이 참가하여 환경정화 활동을 가졌다.
합천의 명산인 황매산은 전국에서 제일 큰 철쭉 군락지로서 매년 수많은 관광객이 찾는 곳이다.

환경오염원이 되는 것을 수거해 환경오염 방지는 물론 깨끗한 군립공원을 유지함으로서 황매산을 찾는 관광객들이 좋은 이미지를 가지고 다시 찾을 수 있도록, 가꾸고 지키는 마음으로 환경정화 활동을 자발적으로 매년 해오고 있다.

한편 공윤덕 회장은 “바쁜 영농시기임에도 불구하고 회원들이 많이 참여 해주어서 성공적으로 행사를 마칠 수 있었으며, 앞으로도 농촌지도자회에서 지역에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경남 양우석 기자  yangwosuk@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