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사천 이도균 기자] 경남 사천시는 오는 6월 자동차세부터 각종 지방세를 신용카드로 자동납부 할 수 있게 됐다.
매년 신용카드를 통한 지방세 납부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나 그동안 지방세 자동이체는 은행계좌를 통한 자동이체로만 국한돼 있어 납세자의 불편이 제기됐다.

이런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해 행정자치부에서 “지방세징수법”이 제정되어 신용카드로 자동납부 할 수 있는 근거가 만들어졌으며 대상세목은 정기적으로 부과되는 자동차세(6월·12월), 재산세(7월·9월), 주민세(8월), 등록면허세면허분(1월) 등 4종이 해당된다.

이번 신용카드 자동납부는 개인과 법인 모두가 가능하며, 비씨(BC), 삼성, 전북, 현대, 롯데, 신한, 제주, 하나, NH카드로 신청할 수 있으며 향후 가능한 카드사는 더 늘어날 예정이다.

납부 희망자는 사천시 세무과에 방문 신청하거나 온라인은 위택스(www.wetax.go.kr)에서 신청하면 된다.

한편 최석문 세무과장은“이번 제도의 시행은 납세자들이 자동이체 통장 잔액부족으로 미출금되어 체납을 방지하고, 다양한 지방세 납부방법으로 납세자 편의까지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경남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