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지역 일자리 창출, 민 관 공동 노력 선언!
울산지역 일자리 창출, 민 관 공동 노력 선언!
  • 울산 노익희 기자
  • 입력 2017-06-21 12:14
  • 승인 2017.06.21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OIL(주) 등 6개 민·관 참여… MOU 체결
[일요서울 ㅣ 울산 노익희 기자] 울산시는 21일 본관 7층 상황실에서 ‘S-OIL(주)석유화학복합시설 건설현장 일자리 연계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

이번 양해 각서에는 울산시, 부산지방고용노동청울산지청 울산시 동구, S-OIL(주, 대림산업(주), ㈜대우건설 등 6개 민·관이 참여한다.

또한 참여 민관은 양해각서에서 S-OIL(주) 석유화학복합시설 건설현장의 인력 필요 시 조선업 퇴직자 등을 포함한 지역 내 구직 인력의 채용알선과 고용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앞서 지난 4월 3일 울산시는 S-OIL(주) 석유화학복합시설 건설현장 사무실에서 시공업체인 대림산업, 대우건설 및 협력업체 관계자와 지역 일자리 창출 및 지역민 채용확대방안을 모색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 후 구인·구직자간 서비스를 제공했다.

한편, ‘S-OIL(주) 석유화학복합시설 건설공사’는 8조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대규모 공사로 1만9600여 명의 고용유발효과, 연간 20억 달러 수출 증대 등 지역경제 활성화 및 고용 증대에 기여했다.
 

울산 노익희 기자 noike@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