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광역시남구, 정골못 ‘황소개구리 퇴치행사’ 개최
울산광역시남구, 정골못 ‘황소개구리 퇴치행사’ 개최
  • 울산 노익희 기자
  • 입력 2017-06-23 13:11
  • 승인 2017.06.23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태계교란생물 퇴치로 자연생태보전에 나서...
[일요서울 ㅣ 울산 노익희 기자] 울산 남구와 자연보호협의회 회원 100여명은 오는 23일부터 24일 양일 간 남구에서 생태학습장으로 조성․운영 중인 무거동 정골못에서 황소개구리(알) 퇴치·환경정화활동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황소개구리 알 부화시기를 맞춰 진행됐다. 오는 23일에는 황소개구리 알, 올챙이 등을 퇴치하고, 24일에는 황소개구리 천적인 토종어류 가물치를 방류함으로써 행사가 마무리된다.
 
황소개구리는 처음 식용으로 국내에 들어왔으나, 사육시설 등을 탈출하면서 급속도로 번식했다. 또 우리나라 고유종을 잡아먹어 물고기와 개구리 등 많은 수의 고유 생물들이 점차 줄어들고 있는 실정이다.
 
남구청 관계자는 “우리나라 토착생물의 살아갈 터전을 빼앗고 생태계 질서를 파괴하는 생태계교란생물 퇴치행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해 환경 생태보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울산 노익희 기자 noike@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