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창녕 양우석 기자] 경남 창녕군(군수 김충식)은 화왕산 산림욕장에 누구나 편안하고 쉽게 걸을 수 있는 ‘화왕산 무장애나눔길’0.3㎞를 조성했다고 1일 밝혔다.
화왕산 무장애나눔길은 2017년도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복권기금사업 공모에 선정돼 사업비 3억 원을 지원받아 조성한 사업으로 화왕산 자연휴양림을 찾는 탐방객은 물론 장애인, 노약자, 임산부 등 보행 약자층도 어려움 없이 숲을 거닐 수 있도록 조성했다.

주요 시설로는 목재데크로드와 쉼터 2개소, 입구광장과 종합안내판, 휠체어충전소, 난간손잡이와 점자수목표찰 등이 설치돼 있다.

특히 계단이나 턱이 없어 휠체어나 유모차를 밀면서도 산책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군 관계자는 “무장애나눔길 조성을 시작으로 앞으로 숲이 주는 혜택을 누구나 공평하게 누릴 수 있도록 앞으로 지속적으로 숲길 보행환경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경남 양우석 기자  yangwosuk@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