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청도군(군수 이승율)는 지난 11일(월) 말레이시아 선웨이푸트라 호텔에서 말레이시아 현지 여행사 임직원 40여명을 대상으로 '말레이시아 현지 관광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청도군(군수 이승율)과 지난 11일(월) 말레이시아 선웨이푸트라 호텔에서 말레이시아 현지 여행사 임직원 40여명을 대상으로 '말레이시아 현지 관광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
청도군과 달성군은 관광지 연계 상품 개발 및 공동상품개발과 예산절감 등의 목적으로 이번 공동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청도군은 우리나라 근대화의 원동력이 된 새마을 운동발상지 기념공원과 청도소싸움, 한국코미디타운, 청도레일바이크, 운문사, 와인터널등 관광지 소개와 청도 특산물인 청도반시 등을 홍보했다.

달성군은 송해공원, 사문진주막촌, 대견사, 마비정벽화마을 등 주요관광지와 비슬산참꽃문화제, 달성 토마토축제, 강정 대구현대미술제, 100대 피아노 콘서트 등 달성군의 주요 축제와 드라마 촬영지를 중심으로 홍보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소싸움 등 특색있는 관광자원을 말레이시아 현지 여행사를 대상으로 한 홍보를 통해 말레이시아 관광객들이 청도를 방문해 지역 관광활성화가 이루어질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