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의정부 강동기 기자] 의정부성모병원 내분비신장센터가 9월 7일 리모델링을 마치고 축성식을 열였다. 영성부원장 이상훈 미카엘 신부의 집전으로 진행 된 이번 축성식에는 박태철 병원장, 김영옥 진료부원장, 이응제 행정부원장, 박민우 영성부장, 임성자 간호부장과 70여명의 교직원들이 함께 모여 내분비신장센터의 새로운 시작을 함께 축하했다.
내분비신장센터는 기존 내분비내과(58.65㎡)와 신장내과(36㎡)가 신관 지하 1층에 함께 진료를 실시하는 공간으로 환자들에게 더 넓고 쾌적한 대기 공간(전체 면적 272.55㎡)을 제공한다. 또한 갑상선 검사, 안저 검사, 복막투석실, 상담 및 교육실등이 센터내에 있어 안센터, 여성센터와 함께 더 전문적인 질환위주의 의료서비스 제공에 최적화 되어 있다.

실제 진료를 받는 환자들도 “전 보다 넓은 공간에서 진료를 받을 수 있어 편해졌다.”라고 말한다. 신장내과 분과장 김영수 교수는 “쾌적한 공간에서 진료를 받는 환자들을 볼 수 있어 기쁘다. 내분비신장센터에 최적화된 시스템으로 편안한 진료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리모델링 오픈의 소감을 말했다.


경기북부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