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대전 이용일 기자] 대전동부교육지원청(교육장 최경노)은 25일 추석 명절을 맞아 동부 지역 사회복지시설을 방문,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최경노 동부교육장은 유치원을 비롯해 초․중․고 그리고 대학생까지 다양한 구성원들이 함께 생활하고 있는 평화의마을 아동복지센터와 자혜원을 방문했으며, 생활필수품 및 간식 등을 전달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동부교육지원청 최경노 교육장은 “추석 명절이 소외된 이웃에게는 오히려 더 힘들고 외로운 시간이 될 수 있다”며 “지역사회 소외계층과 불우이웃들에게 지속적인 관심과 애정을 갖고 이들에 대한 사랑과 나눔을 실천함으로써 어려운 처지에 있는 이웃에게 희망을 주고 싶다”고 말했다.

대전 이용일 기자  hubcit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