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의령 이도균 기자] 경남 의령군(군수 오영호)은 오는 10월 12일부터 15일까지 미국 로스엔젤레스에서 개최되는 제44회 LA한인축제재단의 공식초청으로 '의병제전' 퍼레이드를 선보이고, 이와 함께 농특산물 판촉행사에도 참가할 계획이다고 29일 밝혔다.
'한류의 힘과 다양성'을 주제로 펼쳐지는 제44회 LA한인축제는 역사전시, 한국문화 체험장을 비롯해 축하공연, 퍼레이드, 농산물엑스포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는 미주지역 최대 한인축제의 장이다.

군은 2015년도에 이어 세 번째로 축제에 참가한다.

LA 한인타운 올림픽 블라바드 거리에서 '의병제전' 퍼레이드를 연출하고 의병정신의 세계화와 미주지역 동포들에게 나라사랑 정신을 되새기는 시간을 갖게 할 예정이다.

또한, 가공농산물의 육성과 수출확대를 위해 의령 지역식품업체인 쌀 찧는 방앗간, 다올 농원 식품, 덕실대봉농원, 부림떡전문점, 구아바랜드 등 5개사에서 쌀과자, 참죽장아찌, 곶감, 감말랭이, 의령 망개떡, 쌀국수, 구아바 화장품 등을 역점적으로 준비, 지난 9월하순 LA현지에 도착시켜 농산물 엑스포 행사와 현지인을 기다리고 있다.
의령군은 농가소득 증대와 새로운 수출시장 개척을 위해 참가업체 물류비와 부스비를 지원하고 있으며, 의령농특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수출상담회를 개최하는 등 농산물엑스포 판촉현장에서 적극적인 바이어 미팅으로 수출 확대기반을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남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