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일교차가 크고 찬바람도 불어 쌀쌀한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강원 영동 남부와 경북 동해안에는 낮 한때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강원영동남부와 경북동해안은 동풍의 영향으로 대체로 흐리고 낮 한때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8도, 인천 9도, 수원 7도, 춘천 7도, 강릉 10도, 청주 8도, 대전 7도, 전주 8도, 광주 10도, 대구 11도, 부산 14도, 제주 16도로 관측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0도, 인천 19도, 수원 20도, 춘천 19도, 강릉 18도, 청주 20도, 대전 19도, 전주 19도, 광주 20도, 대구 21도, 부산 23도, 제주 20도로 예측된다.

13일 낮까지 예상 강수량은 경상동해안·울릉도·독도 5~20㎜, 강원영동남부 5㎜ 내외다.

바다의 물결은 전해상에서 0.5~4.0m로 일 것으로 예상된다.

사회팀  ilyo@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