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식산업센터 건립공사 안전기원제
지식산업센터 건립공사 안전기원제
  • 경남 이도균 기자
  • 입력 2017-12-09 13:15
  • 승인 2017.12.09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ㅣ진주 이도균 기자] 경남 진주시는 지식산업센터(아파트형 공장) 건립공사의 성공적인 추진과 무사고 준공을 위해 8일 오후 4시 망경동 지식산업센터 공사현장에서 시공사 주관으로 안전기원제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창희 진주시장을 비롯해 진주지식산업센터 시공사인 포스건설㈜ 정춘화 대표, 공동도급사인 원양종합건설(주) 송현우 전무, 건설사업관리단 동일건축사사무소 최규호 부회장, 천전동 지역주민 등 400여명이 참석해 무재해와 공사장 안전을 기원했다.
 
올 7월 착공한 진주지식산업센터는 2019년 5월 준공할 계획으로, 정부공모사업에 기초자치단체로는 전국에서 유일하게 최초로 선정됐으며 망경동 옛 철도구역 9709㎡의 부지에 지하1층, 지상6층의 규모로 국비 포함 총사업비 273억 원(국비 126억 원, 시비 147억 원)을 투입해 임대형 공장과 주민자치센터, 장난감은행 등 공공시설을 접목한 복합타운으로 건립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