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대전 이용일 기자]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여러분이 찾아주세요'를 슬로건으로 2월까지 동절기 취약계층과 복지사각지대 발굴·지원 집중기간을 운영한다.

발굴대상은 ▲기초생활수급 탈락자 ▲복지 소외계층 ▲행복e음 내 위기가구 예측시스템을 활용한 위기가구 ▲동절기 난방에 어려움을 겪는 에너지빈곤층 ▲공적지원 비대상자 중 생활고에 처해 있는 가구와 장애와 질병이 있는 1인 가구 등이다.

구는 맞춤형복지 전담팀과 복지통장,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같은 지역 인적안전망을 활용해 대상자를 집중 발굴 후, 긴급복지지원 등 공적자원을 연계하고 복합적인 문제를 안은 가구는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해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구 담당자는 위기가구 발굴은 지역 주민의 관심과 알림이 큰 역할을 담당하는 만큼, 동 주민센터나 희망복지지원단으로 제보를 당부했다.

박용갑 청장은 “지원혜택을 받을 수 있는 방법을 몰라 어렵게 생활하고 있는 이웃을 꼭 알려 주시길 바란다”며 “소외된 취약 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맞이할 수 있도록 맞춤형 복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전 이용일 기자  hubcit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