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눈덮인 소등섬 일출 = 장흥군 제공>
[일요서울 ㅣ 장흥 김도형 기자] 지난 11일 눈 덮인 소등섬 위로 붉은 해가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바다로 나간 남편의 무사귀환을 기다린 아내가 작은 등을 밝히고 기도드렸다하여 이름 지어진 소등섬은 장흥군 용산면 남포마을 앞바다에 자리하고 있다.

전남 김도형 기자  istoda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