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 자회사 에스트라, 필러 브랜드 ‘클레비엘’ 매각
아모레퍼 자회사 에스트라, 필러 브랜드 ‘클레비엘’ 매각
  • 강휘호 기자
  • 입력 2018-01-12 10:47
  • 승인 2018.01.12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강휘호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은 11일 “자회사인 에스트라가 바이오 제약회사 파마리서치프로덕트와 필러 브랜드 클레비엘을 양도하기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클레비엘 양도는 클레비엘의 영업권 및 관련 기술 등을 파마리서치프로덕트에 매각하는 형태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향후 더마코스메틱을 포함해 경쟁력 있는 메디컬 뷰티 사업에 내부 역량을 더욱 집중할 것”이라며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에스트라를 글로벌 메디컬 뷰티 전문기업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