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금융그룹 전북은행, ‘설 특별운전자금’ 3000억 원 규모 지원
JB금융그룹 전북은행, ‘설 특별운전자금’ 3000억 원 규모 지원
  • 전북 고봉석 기자
  • 입력 2018-01-26 17:37
  • 승인 2018.01.26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전주 고봉석 기자]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임용택)은 민족 대명절인 설을 앞두고 전북도내 및 수도권 등 전북은행 영업점 소재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설 특별운전자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기간은 2018년 1월 15일부터 오는 2월 28일까지다.

이번 전북은행이 지원하기로 한 특별운전자금의 지원규모는 총 3000억 원 한도로 설정했다.

대상대출은 상업어음할인 및 소요운전자금 범위 내에서 취급되는 1년 이하 신규 운전자금대출과 기일이 도래한 중소기업대출 만기연장이다.대출금리는 중소기업의 이자부담 최소화를 위해 최고 1.73%까지 우대금리를 적용한다.

이번 설 특별운전자금은 지속적인 경기부진에 따라 유동성에 애로를 겪고 있거나, 설 명절을 앞두고 원자재결제자금, 종업원 상여금 지급 등 자금조달에 어려움이 예상되는 중소기업에게 지원된다.이에따라 자금난 해소와 금융비용 절감에 상당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북은행 관계자는 " 앞으로도 지역은행으로서 중소기업 대출의 계속적인 지원 및 다양한 양질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전북 고봉석 기자 ilyo@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