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대전 이용일 기자] 대전광역시는 2월 6일부터 7월 26일까지 공공도서관 및 지하철역 12개소에서‘먼저가슈 그림글짓기대회 우수작품 순회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교통질서 지키기 문화 및 선진교통 문화의식을 보다 많은 시민들에게 확산시키기 위해 마련한 이번 전시회는 어린이들의 이용이 잦은 공공도서관 6개소와 유동인구가 많은 지하철역 6개소를 순회하며 개최된다.

이번에 전시되는 작품은 그림 21점과 글짓기 14점, 총 35점으로, 지난해 10월 유치·초등부를 대상으로 이응노 미술관 잔디광장에서 개최한‘2017 그림그리기·글짓기대회’에서 입상한 작품들이다.
먼저가슈 그림글짓기 우수작-그림(초등부 고) 대상 정서윤(버드내초4)
또 2017 도시철도 2호선 트램 홍보콘텐츠 공모전 입상작인 디자인, 만화, 캐릭터 작품도 10점이 함께 전시된다.

대전시 고상일 기획홍보과장은“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교통문화운동의 지속적인 전개로 선진교통문화가 시민들의 의식 속에 자연스럽게 자리잡아 교통사고 없고 안전한 대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가 추진 중인‘먼저가슈 교통문화운동’은 양보와 가치를 핵심철학으로 하는 대전형 교통문화운동이다.

대전 이용일 기자  hubcit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