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공 = 나주시청 >
[일요서울 ㅣ 나주 조광태 기자] 전남 나주시 보건소(소장 선해병)는 시민에게 한발 더 다가가는 맞춤형 보건의료서비스 제공과 효율적인 보건 사업 추진을 위한 직무역량강화 및 친절교육을 실시했다.

특히 이번 교육은 최근 베이비부머 세대의 퇴직으로 인한 신규 직원이 증가하는 추세에 있어 업무에 미숙한 신규 직원들과 선배 공직자 간의 소통의 자리로 마련됐다.

또한 공직 선후배간의 업무 공유를 통해 행정 공백을 최소화하고 주민의 다양한 행정 수요에 적극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보건소는 2018년도 보건사업 추진에 따른 팀별 현안업무 및 주요업무지침 시달과 함께 현안사업에 대한 직원토의시간을 가졌다.

혁신도시 인구 증가에 따른 행정수요가 다양해지면서 주민 만족도가 높은 보건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보건소는 최근 민원 트랜드를 공유하고 이를 반영한 보건행정서비스를 제공해가기로 했다.

이를 위해 보건지소, 진료소 등 보건기관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보건사업 운영수준을 시민들의 눈높이에 맞춰 가는데 주력해가자고 다짐했다.

또, 보건소 자체 제작 교재를 통해 현장서 발로 뛰는 민원 관리 공직자의 역할과 자세, 방문 및 전화 응대 요령 등 친절교육도 병행 실시 되며 참석자들의 큰 관심을 이끌어냈다.

‘행정도 서비스다’는 선해병 보건소장은 “2018년 새해를 맞아 건강한 삶을 바라는 시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나주시 보건소가 되도록 직원들의 직무수행 역량을 강화해나갈 것”이라며, “‘행정도 서비스다’라는 이념으로 시민 맞춤형 보건의료서비스 제공과 보다 친절한 보건행정 업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전남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