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경주시 보건소(소장 김장희)는 설 명절을 앞두고 ‘사랑의 떡국 나눔’ 행사와 ‘우리마을 건강파트너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하며 어려운 이웃들과 시민들의 건강과 안부를 살피고 있다.

12이 ㄹ보건소에 따르면 지난 7일에는 시 보건소와 자원봉사단체 원화회(회장 정인숙)의 주관으로 ‘사랑의 떡국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

이날 행사에는 원화회 회원 등 25여명이 참여해, 준비한 떡국 떡 300kg, 참기름, 김을 정성껏 포장하여, 관내 취약계층인 기초생활수급자와 독거노인, 장애인 세대 등 어려운 세대에 전달해 달라며 경주시 보건소에 기증했다.

시 보건소는 봉사회의 사랑을 가득 담은 후원품을 어려운 계층 300세대에 전하면서 동시에 방문가구의 건강문제에 대한 상담과 교육, 정서적 지지 등을 함께 제공하며 안위를 살폈다.

아울러 8일에는 보건교육장에서 자원봉사자 100여명을 대상으로 ‘우리마을 건강파트너 역량강화교육’을 진행했다.

자원봉사자로 구성되어 맞춤형 건강 서비스를 제공하는 ‘우리마을 건강파트너’는 보건소와 함께 방문보건, 치매예방관리, 국가 암 검진, 건강로또걷기, 재활 및 금연사업 등에 참여하며, 보건 사업 홍보와 함께 다양한 분야에서의 봉사를 통해 지역사회의 건강파수꾼 역할을 하고 있다.

이날 교육에서는 김장희 소장의 인사말씀을 시작으로 봉사단체장의 새해 다짐, 서정일 교수(경주 동국대학교 의과대학)의 ‘4차 산업혁명과 헬스케어’ 특강 등의 역량강화교육을 통해 보건소 서포터즈로서의 전문성을 높이고, 시민의 건강을 위한 봉사활동에 자긍심을 갖도록 동기를 부여했다.

김장희 보건소장은 “따뜻한 사랑나눔 실천으로 어려운 이웃들이 훈훈한 명절을 맞이하게 되어 기쁘며, 후원해주신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라고 전했다.

이어서 “또한 지역주민의 건강과 행복을 위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따뜻한 마음을 내어준 자원봉사자들에게도 존경과 격려의 말씀을 드리고, 시민 소통과 화합에 중점을 두고 지역 주민이 원하는 맞춤형 건강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경주시 보건소(소장 김장희)에서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날을 앞두고 ‘사랑의 떡국 나눔’ 행사와 ‘우리마을 건강파트너 역량강화교육’을 실시하며 어려운 이웃들과 시민들의 건강과 안부를 살피고 있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