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설 명절 종합대책 수립
의왕시, 설 명절 종합대책 수립
  • 수도권 강의석 기자
  • 입력 2018-02-13 15:37
  • 승인 2018.02.13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성제 의왕시장, “설 명절을 맞아 종합상황실을 중심으로 각 분야별 철저히 대비해 나가겠다”
[일요서울|의왕 강의석 기자] 의왕시는 설 연휴를 맞아 시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명절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상황반별 대책을 추진한다.

시는 15일부터 18일까지 4일간 종합상황실을 중심으로 경제지원반, 청소대책반, 묘지관리대책반, 교통대책반 등 10개 반에 총 77명을 편성해 운영한다.

경제지원반은 수급관리 및 물가안정대책, 청소대책반은 쓰레기 적체해소 및 무단투기 단속, AI 비상대책반은 AI 방역 차단 및 가축전염병 확산 예방, 묘지관리대책반은 성묘객 교통안내 등을 각각 담당한다.

또한, 교통대책반은 교통상황 지도‧점검, 재해대책반은 재난사고 상황파악 및 관리, 환경오염감시반은 오염의심 하천 순찰 등을 담당한다.

아울러, 지역 응급의료기관의 비상진료 체계를 유지하고 당직약국 운영을 총괄할 보건의료반과 급수시설 이상유무 점검 및 누수복구 작업을 지휘할 상하수도반도 대기하게 되며, 종합상황실에서는 운영상황을 총괄한다.

김성제 의왕시장은 “설 명절을 맞아 시민 모두가 안전하고 풍성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종합상황실을 중심으로 각 분야별 철저히 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수도권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