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경남 이도균 기자] 24절기 중 두 번째 절기인 우수를 앞둔 13일 경남 함양군 상림공원 옆 위천수에서 버들강아지(갯버들)가 수줍은 속삭을 드러내며 봄소식을 전하고 있다.

경남 이도균 기자  news258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