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관광공사, 설 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경북관광공사, 설 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 경북 이성열 기자
  • 입력 2018-02-13 22:01
  • 승인 2018.02.13 2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ㅣ경주 이성열 기자] 경북도관광공사가 13일 경주시 성동시장과 안동시 용상시장에서 임직원 6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경주시 등 10개 기관단체가 우리 고유의 전통시장 매력전파와 활성화를 위해 발 벗고 나섰다.
 
대형유통업체의 이용과 온라인 상거래 등으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 골목 상인들에게 도움을 주고 지역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장보기에 참여한 임직원들은 시장에서 제수용품과 생필품을 구입하고 시장내 음식점을 이용하는 등 전통시장 활성화에 적극 동참했다.
 
공사는 지난 2012년 경주 성동시장 상인회와 1사1시장 자매결연을 맺고 매월 마지막 주 금요일을 “전통시장 장보기의 날”로 지정해 장보기 행사를 지속적으로 운영해오고 있다.
 
경북도관광공사 이재춘 사장은 “대형마트 대비 저렴한 가격으로 질 좋은 제수용품을 구입했다”며 “우리의 작은 소비 실천이 모여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예년보다 추운 날씨가 계속되는 올 겨울, 상인들의 푸근한 인심이 넘치는 전통시장에서 많은 분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북도관광공사는 13일 경주시 성동시장과 안동시 용상시장에서 임직원 6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가졌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