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공 = 곡성군청 >
[일요서울 ㅣ 곡성 조광태 기자] 전남 곡성군의회(의장 이만수)는 다가오는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을 앞두고 13일 관내 사회복지시설 4개소를 위문하며 온정의 손길을 전했다고 밝혔다.

이날 의원들은 곡성읍에 소재한 심청골 효도의 집(요양원) 등 사회복지시설 4개소를 찾아 이용자 및 종사자들을 격려하고 위문품을 전달했다.

곡성군의회는 매년 민족의 명절인 설과 추석이 되면 관내 복지시설을 방문하여 어렵고 소외된 시설 생활자들을 위문 격려하고 희망을 전달하고 있다.

이날 시설을 찾은 의원들은 시설 이용자와 종사자들의 애로․불편사항을 청취하고, 사회복지시설 수요가 날로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군 실정에 맞는 다양한 복지지원 시책 발굴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만수 의장은 “사회적 약자와 소외된 이웃을 더욱 보살피는 의정활동으로 따뜻한 관심과 배려가 넘치는 사회분위기를 조성하는데 곡성군의회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전남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