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 | 파주 강동기 기자] 파주시는 광탄교차로 연결도로 확·포장공사에 편입되는 토지 및 지장물에 대한 보상을 본격 착수한다고 14일 밝혔다.

해당 공사의 보상은 파주시 광탄면 신산리 582-4번지 일원으로 편입토지 11필지, 지장물 3동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기존 2차선에서 4차선으로 확장되는 총길이 369m, 폭17m의 공사다.

국지도 56호선(조리~법원) 도로확포장공사와 연계되는 사업으로 2015년 통일로 에서 광탄교차로까지 4.3km를 개통했고 지난 해 광탄교차로~연풍교차로까지 4.6km를 개통했다. 광탄교차로에서 광탄하나로마트까지 광탄교차로 연결도로가 확장 개통되면 출·퇴근 시 극심한 교통정체가 해소될 전망이다.

파주시 관계자는 “광탄교차로 연결도로 확포장공사를 연내 공사 준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으며 지역경제 활성화 및 병목해소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북부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