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민선6기 4년차 공약사업 추진률 94%로 ‘순항’
남원시, 민선6기 4년차 공약사업 추진률 94%로 ‘순항’
  • 전북 고봉석 기자
  • 입력 2018-03-13 16:29
  • 승인 2018.03.13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남원 고봉석 기자] 남원시(시장 이환주)는 민선6기 4년차 공약사업을 추진률 94%로 순조롭게 마무리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민선6기 5대 분야 30개 공약사업의 추진사항을 점검한 결과, 임기 내 목표대비 94%의 높은 누진 추진률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2월말 기준 이행상황을 점검‧분석한 결과, 완료 7개(23%), 이행후계속 추진 17개(56%), 정상추진 4개(13%), 장기추진 2개(6%) 사업으로 분류되며, 추진 중 사업으로 분류되는 6개 사업은 단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공약사업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현재까지 완료된 사업은 지리산 헬스 뷰티타운민자유치, 문화도시 활성화, 함파우 예술촌, 행복한 혁신교육 특구, 청소년수련관 건립 등이다.이밖에 CCTV통합관제센터, 재난안전망 구축 등 7개 사업이며, 이행후계속추진 및 정상추진사업 중 귀농귀촌안정적정착, 요천100리숲길조성, 창조적농촌만들기, 공공상수도보급률확대 등 사업성과가 가시적으로 나타나고 있다.

남원시는 공약사업 배심원제 운영으로 주민에게 직접 심의,평가받고 홈페이지운영과 공약지도를 통해 시민들이 공약사업 추진상황을 투명하고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이로써 시민체감도를 높이고 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공약사업은 시민과의 약속인 만큼 가장 중요하고 꼭 지켜야 할 사업이다”며“ 공약사업이 완료 되는 시점까지 시민들이 공약사업 이행을 체감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의 집중을 바란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