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하양체육공원 및 조산천 고향의 강 정비사업 준공식 개최
경산시, 하양체육공원 및 조산천 고향의 강 정비사업 준공식 개최
  • 경북 이성열 기자
  • 입력 2018-04-10 22:51
  • 승인 2018.04.10 2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경산시는 10일 경산시 하양읍 소재 “하양체육공원” 내 축구장에서 도·시의원 및 관내 기관·단체장, 지역주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하양체육공원 및 조산천 고향의 강 정비사업 준공식’을 개최했다.
 
시에 따르면 이날 준공식은 “행복건강도시”를 지향해 온 경산시가 그 동안 역점을 두고 추진했던 ‘하양체육공원 조성사업’과 ‘조산천 고향의 강 정비사업’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기념하며, 식전공연, 준공식에 이어 기념식수, 주요시설 관람 등으로 진행됐다.
 
경산시 하양읍 용천제방길 33(구. 동서리 180-8번지 일원)에 조성된 ‘하양체육공원’은 35,571㎡(10,760평) 부지에 총사업비 133억 원(국비 20억 원, 지방비 113억 원)이 투입되어 최초 계획 이래 6년 만에 완공됐으며, 축구장과 풋살장 각 1면, 족구장과 정구장 각 2면을 갖춘 근린생활체육시설이다.
 
‘하양체육공원’은 4월 중 시범운영을 거쳐 5월 중에 정식으로 개장할 예정이며, 시설 이용의 효율성 제고와 주민 편의성 증대 차원에서 시민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무료로 운영될 예정이다.
 
한편, 최근에 “고향의 강 정비사업”이 완료된 ‘조산천’은 총사업비 230억 원(국비 138억 원, 지방비 92억 원)을 투입해 하양읍 동서리부터 서사리까지 약 3.6km에 걸쳐 인공폭포, 보도교, 자전거도로, 산책로 등을 조성함으로써, 풍수해로부터 시민들의 안전 확보와 재산 보호는 물론 새로운 휴식공간으로 재탄생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기념사에서 “생활체육의 요람, ‘하양체육공원’과 쾌적한 도시공간,‘조산천’이 시민들의 건강지킴이이자 바쁜 일상에서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는 힐링 공간으로서 제 역할을 다하기 바라며, 시민 누구에게나 사랑받는 새로운 명소로 자리매김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산시는 앞으로 ‘하양체육공원’의 시범운영을 통해 확인된 미비점을 개선·보완해 정식개장 후 본격적인 시민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할 예정이며, 이미 많은 시민들이 찾고 있는 ‘조산천’과 더불어 이 두 곳이 하양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경산시는 10일 경산시 하양읍 소재 “하양체육공원” 내 축구장에서 도·시의원 및 관내 기관·단체장, 지역주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하양체육공원 및 조산천 고향의 강 정비사업 준공식을 개최했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