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공 = 장성군 >
[일요서울 ㅣ 장성 조 광태 기자] 전남 장성군 보건소가 최근 장성읍 시가지에서 저출산 문제를 환기시키고, 출산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확산시키기 위한 출산 장려 캠페인을 벌였다고 15일 밝혔다.

제 46회 보건의 날을 맞아 열린 ‘출산 장려 캠페인’은 보건소 뿐 아니라 장성경찰서 등 유관기관을 비롯해 소중한 어린이집원생과 장성읍 새마을회원 등 50여명이 참가해 목소리를 높였다.

캠페인 참여자들은 장성역에서부터 터미널까지 출산을 장려하는 피켓과 현수막을 들고 주민들에게 출산장려와 가정 내 평등한 성역할 확산, 남성의 가사·육아 참여 등 저출산 극복을 위한 새로운 가족문화 조성이 중요함을 강조했다.

보건소는 보건의 날을 기념해 열리는 캠페인인 만큼 흡연예방, 절주, 운동, 영양, 구강 등 건강한 생활습관 실천을 소개하는 홍보물을 함께 배포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저출산 문제는 출산부터 양육까지 아이 낳고 기르고 좋은 사회가 만들어 질 때 개선될 수 있다”며 “주민 전체가 관심을 갖고 참여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장성군은 현재 행복한 임신을 돕기 위한 모자보건사업으로 임산부 아동 영양제지원, 임산부 건강․요가 교실 운영, 난임부부시술비지원, 고위험산모의료비 지원, 미숙아 의료비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전남 조광태 기자  istoday@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