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인천 조동옥 기자]세종시 2-4생활권 마지막 분양단지 ‘세종 제일풍경채 위너스카이’가 분양에 돌입하자 수요자들의 뜨거운 관심이 집중됐다.
제일건설㈜이 지난 12일(목) 개관한 견본주택에 많은 인파가 몰린 것. 개관 첫날에만 8천여명이 다녀갔고 오픈 4일차인 일요일까지 4만여명이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개관 1일차인 목요일 이른 아침부터 견본주택 개관을 기다리는 방문객들이 형성한 대기 줄을 볼 수 있었다. 넓은 주차장은 방문객들이 타고 온 차로 붐볐고 견본주택 내부 역시 상담석, 유니트 모두 내방객들로 장사진을 이뤘다.

특히 방문객들은 유니트 내부를 둘러본 후 세종 제일풍경채 위너스카이의 입지는 물론 제일풍경채 아파트의 상품성에도 주목했다.

견본주택을 찾은 방문객 이씨(38)는 “세종 중심상업지구에 들어서는데다 주변 인프라가 풍부해 실거주를 생각하고 유니트 내부를 둘러볼 겸 방문했다”며 “직접 와보니 주방, 안방, 거실 등에 수납공간이 다양하고 방이 많은데도 거실이 넓어 보여 마음에 들었다”고 말했다.

전국청약이 가능한 만큼 타 지역민들도 쉽게 볼 수 있었다. 경기도 용인시에서 온 내방객 박씨(56)는 “2-4생활권 마지막 주상복합단지라고 해서 관심 있게 보고 있었는데 지인이 세종 제일풍경채 위너스카이 상업시설에 관심이 있어 함께 왔다”며 “입지만 봤는데 내부도 마음에 들었고 타입이 다양해서 청약할 때 고민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세종 제일풍경채 위너스카이는 설계공모방식을 거쳐 우수한 외관의 주상복합단지로 지어질 예정이며 아파트 771가구(전용면적 84~158㎡)와 대규모 스트리트몰로 조성되는 상업시설 197실로 구성된다.

아파트는 4베이 판상형, 3면개방 타워형, 테라스하우스, 펜트하우스, 복층형 등 다양한 평면과 알파룸, 대형 드레스룸 제공과 가변형 벽체 적용으로 수요자들의 선택 폭을 넓혔다. 특히 견본주택 내 유니트가 마련된 전용면적 84㎡은 최대 방 4개, 전용면적 98㎡은 최대 방 5개까지 활용 가능하고 기존 아파트 대비 10cm 높은 천장고, 현관 중문 무상옵션 등을 제공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 세종시 2-4생활권 P3구역 HC2블록에 위치해 교통•교육•문화•쇼핑 등 다양한 인프라를 쉽게 누릴 수 있는 중심입지로 꼽힌다. 어반아트리움, 백화점 UEC 부지, BRT정류장, 나성초•중, 유치원 부지 등이 도보권에 위치하고 제천, 어린이공원, 빛가람수변공원, 세종호수공원 등 자연환경이 풍부해 쾌적한 주거환경도 자랑한다.

분양관계자는 “세종의 대표 랜드마크 시설을 도보로 이용 가능한 입지에 생활권 내 마지막 분양단지라는 희소성까지 더해져 분양 전부터 문의가 많았고 견본주택에도 찾아주신 것 같다”며 “유니트 내부를 공개하자 상품성도 인정받고 있어 다음주 있을 청약결과에도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16일(월) 이전기관 / 기관추천 특별공급 접수를 받았고 금일 17일(화) 노부모부양 / 신혼부부 / 다자녀 접수를 받는다. 19일(목) 1순위, 20일(금) 2순위 청약을 받으며 26일(목) 당첨자 발표 후 5월 9~11일 3일간 정당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상업시설은 9일(월) 청약 접수를 받아 현재 계약을 마무리한 상태다.


인천 조동옥 기자  mgs54@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