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포항시가 지난 10일 음식점 위생관리 전문업체 한국세이프더푸드 협동조합과 음식점 위생등급제 무료 전문컨설팅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포항시가 지난 10일 음식점 위생관리 전문업체 한국세이프더푸드 협동조합과 음식점 위생등급제 무료 전문컨설팅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시에 따르면 지난해 5월 19일부터 식품의약안전처에서 시행하고 있는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최근 식문화의 변화로 외식업소 이용률이 증가함에 따라 음식점의 위생 상태를 평가한 후 등급을 지정하고 공개해 소비자의 음식점 선택권을 보장하기 위한 제도로 그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이에 포항시는 위생관리 전문업체와의 협약체결을 통해 외식업소 종사자 기본교육과 영업주의 위생관리 능력 향상으로 고객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각 외식업소별 1:1 맞춤형 무료 전문컨설팅을 진행한다.

위생등급제 지정업소는 2년간 출입·검사면제, 위생등급 표지판 제공, 시설·설비의 개·보수 융자 지원 혜택이 있으며 각종 행사시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영양사와 위생사 등 전문가가 직접 참여해 음식점의 위생수준을 기본‧일반‧공통분야 등 총 97개 항목으로 진단하고 각 항목별로 상세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해 음식점이 위생수준 평가를 받아 위생등급 지정을 받을 수 있도록 컨설팅 한다.

한편, 포항시 음식점 위생등급제 위생수준 평가 결과 ‘우수’를 지정받은 음식점은 현재 3개 업소(오션힐스 포항점 클럽하우스, ㈜이랜드파크 외식 애슐리포항점, ㈜이랜드파크 자연별곡 포항점)가 있다.

오훈식 환경녹지국장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이번 위생관리 컨설팅을 통해 관내 음식점이 보다 수준 높은 음식문화 정착에 선구자가 되어 선진 음식문화 조성에 앞장서줄 것을 당부하며, 우리 지역을 찾는 관광객에게 품격 있는 서비스로 다시 찾고 싶은 포항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