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서울ㅣ경주 이성열 기자]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는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교내 일원에서 학생 축제인 ‘2018학년도 임석대동제’를 개최중이다.

16일 동국대에 따르면 임석대동제는 매년 5월 동국대 경주캠퍼스 총학생회(회장 김지수)가 주최해 교직원, 학생, 동문, 지역 주민이 함께 화합하는 시간을 가지는 축제로 통일신라시대의 비석인 임신서기석이 동국대 경주캠퍼스 주변에서 발굴 된 것에 유래되어 임석대동제라 불리우고 있다.

지난 15일 개막식를 시작으로 개최된 임석대동제는 청하, 먼데이 키즈, 공기남녀, 스탠딩 에그, 멜로망스 등 초청가수 공연과 재학생들이 참여해 가창력을 뽐내는 ‘DKBS 임석가요제’와 동아리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진행된다.

또한 이번 임석대동제는 건전한 축제 문화 정착을 위해 축제 기간 중 주류를 판매하지 않는 대신 도예와 핸드메이드 체험 공방과 다양한 먹거리 부스 등을 통해 경주시 주민들의 참여를 유도하고 함께 즐기며 어우러지는 기회를 제공한다.

특히 이번 축제 기간 동안 경주캠퍼스와 경주시가 함께 동국대 경주캠퍼스 대학생을 대상으로 학생들의 전입을 적극 유도하고 경주시 정주인구를 증가시키기 위한 ‘경주 주소 갖기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김신재 동국대 경주캠퍼스 인재개발처장은 “바쁘고 지친 학생들이 임석대동제를 통해 재충전 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임석대동제를 통해 동국대 경주캠퍼스와 지역이 함께하는 상생의 축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는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교내 일원에서 학생 축제인 ‘2018학년도 임석대동제’를 진행중이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