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일요서울 | 강민정 기자] 남성 아이돌 그룹 '샤이니(SHINee)'가 오는 28일 정규 6집 '더 스토리 오브 라이트'(The Story of Light)로 활동을 시작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샤이니는 이날 ‘더 스토리 오브 라이트 ‘에피소드.1’’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6월 11일과 25일 각각 '에피소드.2'와 '에피소드.3'을 발매한다. 총 3개 앨범에 모두 다른 신곡이 5곡씩 수록됐다.

2016년 11월 정규 5집 리패키지 '원 앤드 원'(1 and 1) 이후 1년 6개월만에 선보이는 앨범이다.

샤이니는 2008년 '누난 너무 예뻐'로 가요계에 출사표를 던지며 이후 '루시퍼', '링딩동', '줄리엣', '드림걸' 등의 노래로 세계 팬들의 사랑을 받아 왔다.

27일 오후 4시 서울 안암동 고려대 화정체육관에서 데뷔 10주년 기념 팬미팅을 개최한다.

강민정 기자  kmj@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