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엔터테인먼트 소속 아이돌 그룹 NCT127 16일 러시아 일정을 마치고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하던 중 경호원이 기자를 폭행하는 일이 발생했다.

2018.05.17 일요서울TV 정대웅 기자

정대웅 기자  jeongpd@ilyoseoul.co.kr

<저작권자 © 일요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