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덕 포항시장 예비후보, 생활현장 민생투어 나서
이강덕 포항시장 예비후보, 생활현장 민생투어 나서
  • 경북 이성열 기자
  • 입력 2018-05-29 23:27
  • 승인 2018.05.29 2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현장에서 시민들의 다양한 목소리 듣고, 소통하는 시민중심, 현장중심 시정을 펼칠 것”
[일요서울ㅣ경북 이성열 기자] 6.13지방선거 자유한국당 이강덕 포항시장 예비후보가 29일 문덕 버스차고지를 찾아 버스운전기사들을 위로·격려한 것을 시작으로 지역 첨단업체와 식당을 돌며 급식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 후보는 이날  법인택시노조와 경로당, 재래시장, 오천·동해 어린이집연합회 회장단을 방문하는 등 시민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고 소통하는 ‘현장 민생투어’에 나섰다.
이강덕 포항시장 후보가 29일 해도동 큰동해시장에서 시민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하고 있다.
이 후보는 이날 문덕 버스차고지를 방문한 자리에서 “시민들의 든든한 발이 되어주고 계신 운전시사 여러분들의 헌신과 노고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인사를 건넨 뒤 “운송업 종사자들의 의견과 애로사항을 귀담아 듣고 개선하는 동시에 시민들의 눈높이 대중교통체계 개편으로 포항을 ‘더욱 편리한 교통도시’, ‘보다 안전한 교통도시’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이 후보는 또 해도동 큰동해시장을 찾아 재래시장의 상인, 시민들과 일일이 인사를 나누면서 “다시 한 번 시민 여러분의 선택을 받게 된다면, 재선시장으로 더욱 소통하고 협업하는 시민중심, 현장중심 행정을 펼치겠다”고 약속했다.

이강덕 포항시장 예비후보는 “포스코 등 철강산업의 침체로 지역경기가 예전같이 못해 모두가 어려워하고, 이에 대해 걱정을 많이 하고 있다”며 “시민 모두가 힘을 모아 새로운 성장동력을 창출해 일자리를 만들어 이 위기를 극복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경북 이성열 기자 symy2030@ilyo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