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파주 향교․서원 활용사업‘율곡코드’개최
2018 파주 향교․서원 활용사업‘율곡코드’개최
  • 경기북부 강동기 기자
  • 입력 2018-06-04 10:10
  • 승인 2018.06.04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요서울 | 파주 강동기 기자] 파주시는 지난 2일 율곡 이이와 관련 다양한 스토리와 일대기를 주제로 향교·서원문화재 활용사업 ‘율곡코드(Yulgok Code)’를 파주 이이유적 일원과 자운서원에서 개최했다. 

그 첫 번째 프로그램인 ‘코드네임 1551:효의 뿌리를 찾아서’가 가족대상으로 총 2회 진행됐다. 파주시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유산연구센터가 주관하며 문화재청이 후원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2018년 향교·서원문화재 활용사업’에 선정된 프로그램으로 ‘율곡이이의 효심’을 테마로 한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참가자들은 ▲율곡 선생의 생애에 대해 배워보는 ‘이야기가 있는 문화유산 해설’ ▲효의 상징인 ‘연근’과 파주시 특산품 ‘장단삼백’을 활용한 요리체험 ‘사랑해효, 요리해효’ ▲부모와 자녀가 사랑을 표현해 보는 ‘러브 액츄얼리’ 등에 참여했다.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참가자들은 아이와 함께 요리를 만들어 먹고 다양한 방법을 통해 가족애와 효, 사랑을 표현하고 느낄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파주시 관계자는 “‘2018년 향교·서원문화재 활용사업’을 통해 자운서원과 율곡 이이 선생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이를 시작으로 문화유산을 다방면으로 활용해 시민들이 문화향유를 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아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북부 강동기 기자 kdk110202@ilyoseoul.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